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홈페이지

이름검색
홈페이지

이름검색
홈페이지

이름검색
홈페이지

이름검색
홈페이지

이름검색
홈페이지

이름검색
홈페이지

이름검색
홈페이지

이름검색
홈페이지

이름검색
홈페이지

이름검색
홈페이지

이름검색
홈페이지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 시와 향기 :::


80 11 통계카운터 보기   관리자 접속 --+
Name   요나단
Subject   요양원에서 1
요양원에서 1

 

 

 

어디서 본 듯한데

도무지 모를 사람들만 가득하다.

 

소변이 너무 마려운데

기저귀를 채웠으니

그냥 앉은 채로 누라고 한다.

누굴 어린애로 아는지

도대체 세상이 어떻게 되려는지

 

참고 참다 결국

앉은 채로 누고 말았다.

얼굴이 붉어졌다.

 

누군지도 기억나지 않는 사람들이

박수를 친다.

앞으로도 계속 그렇게 하란다.

 

웬 남정네가 불쑥 손을 잡는다.

식사는 하셨어요, 하고 묻는다.

이 무슨 망발인가.

다른 사람 볼까 무서워 얼른 손을 후려쳤다.

개쌍놈의 자슥.

숨겨진 욕들이 한평생 욕망처럼 뛰쳐 나왔다.

 

눈이 침침하다.

누가 누군지 분간할 수가 없다.

아들이 왔다고 하는데

얼굴을 볼 수가 없다.

 

캐나다에서 내려온 아들은

어느새 가고 없다.

 

나는

어디로 가고 있는 걸까.

눈을 들어도 볼 하늘이 없다.

 

하늘에 구름 한 점 없다 한다.

게시물을 이메일로 보내기 프린트출력을 위한 화면보기
DATE: 2009.07.29 - 22:07

211.237.235.143 - Mozilla/4.0 (compatible; MSIE 7.0; Windows NT 6.0; GTB6; SLCC1; .NET CLR 2.0.50727; .NET CLR 3.5.30729; .NET CLR 3.0.30618; InfoPath.2)


 이전글 누룽지
 다음글 타향의 거리 1
글남기기삭제하기수정하기답변달기전체 목록 보기

체크된 항목 한꺼번에 보기
80Simple view좀 우울하니까 요나단 2018.11.04 2
79Simple view제부도에서 요나단 2018.02.11 29
78Simple view봄을 기다리는 입춘에게 요나단 2018.02.01 54
77Simple view겨울 아이 요나단 2017.12.19 97
76Simple view나무 요나단 2017.11.09 192
75Simple view겨울나비 요나단 2017.11.09 165
74Simple view<고래> -세월호 인양하던 날 요나단 2017.04.06 747
73Simple view기다려선 안 되는 것들 앞에서 요나단 2017.03.18 306
72Simple view참새와 바람 그리고 호랑가시나무 요나단 2016.10.24 534
71Simple view무제 요나단 2015.10.05 1137
70Simple view개망초 요나단 2015.10.05 619
69Simple view자목련 요나단 2015.04.22 1617
68Simple view<4월16일> 요나단 2015.04.17 1309
6720141206_113008.jpg [1.5 MB] 다운받기Simple view나무 요나단 2014.12.18 1372
6620141201_122557.jpg [2.9 MB] 다운받기Simple view첫눈 요나단 2014.12.01 1533
65Simple view단식 요나단 2014.10.22 1775
64Simple view해무-세월호 150일에 부쳐 이태훈 2014.09.23 1654
63Simple view쥐구멍 요나단 2013.09.14 1910
62Simple view가을 여행 요나단 2013.09.14 2277
61Simple view밥이 뭐라고 요나단 2013.09.14 1613
60Simple view낙엽이 나무에게 요나단 2012.10.28 3137
59on_the_cliff.jpg [9.5 KB] 다운받기Simple view가을에게 요나단 2012.09.20 4549
58Simple view지문 요나단 2012.09.20 4384
57Simple view떠나야 한다 요나단 2012.06.24 5274
56Simple view내가 바람이다 요나단 2012.06.24 5085
55Simple view나무에게 요나단 2012.04.05 5643
54Simple view리셋(reset) 요나단 2011.12.31 6047
53r600_edit_2010-12-28_08-19-42_660.jpg [234 KB] 다운받기Simple view첫눈이 오면 요나단 2011.12.07 5718
52Simple view사랑, 그것은 요나단 2011.11.10 6030
51Simple view행복한 가을 요나단 2011.11.08 6363
50Simple view편지(수원삼일교회 30주년 축시) 요나단 2011.08.24 6620
49Simple view광야를 지나서(수원삼일교회 30주년 축시) 요나단 2011.08.19 7133
48Simple view여행 요나단 2011.08.12 6914
47Simple view고립 요나단 2011.07.27 6712
46Simple view누이를 보내며 요나단 2011.07.26 6466
45Simple view첫눈 요나단 2011.05.09 6711
44Simple view부활절 축시-안식 후 첫날에 요나단 2011.04.23 6837
43Simple view마지막 잎새 요나단 2011.03.01 6980
42Simple view심장아 터져버려라 요나단 2011.02.14 7388
41Simple view새해에는 (2011) 요나단 2011.01.01 7574
40Simple view그대가 꽃입니다 요나단 2010.12.02 7695
39Simple view당신만 사랑하겠습니다 요나단 2010.10.28 7868
38Simple view가을 여행 요나단 2010.10.28 7362
37Simple view당신이 참 좋아요 요나단 2010.10.21 19155
36Simple view고정관념, 넌 죽었다 요나단 2010.10.20 7708
35Simple view황홀한 사랑 요나단 2010.10.20 7968
34Simple view그곳에 계신 줄 알았습니다. 요나단 2010.10.06 7834
33Simple view아직은 시인이 아니다 요나단 2010.08.14 7510
32Simple view 요나단 2010.05.27 7801
31r400y_DSCF4062.JPG [168 KB] 다운받기Simple view장미 요나단 2010.05.11 8517
30Simple view석양을 바라보며(시조) 요나단 2010.04.22 8623
29Simple view방패연(시조) 요나단 2010.04.22 7964
28Simple view팔순 생일에 요나단 2009.12.14 9233
27Simple view내 슬픈 노래라도 요나단 2009.12.14 9197
26Simple view사슴의 행복 요나단 2009.12.14 8727
25Simple view세상은 아름다웠다 요나단 2009.12.14 9029
24Simple view바람개비가 된 무지개빛 물고기 요나단 2009.12.14 9247
23Simple view캥거루의 노래 요나단 2009.12.14 8782
22Simple view처음부터 사랑이었던 길 요나단 2009.11.18 9130
21Simple view떨어지는 기쁨이여 요나단 2009.11.18 9970
20Simple view기도  요나단 2009.11.18 9469
19Simple view지금부터 영원까지 요나단 2009.11.18 10619
18Simple view오늘 밤에는 요나단 2009.11.18 9712
17Simple view당신 무릎 아래에서 요나단 2009.11.18 10127
16Simple view낮달 요나단 2009.09.02 9611
15Simple view나는 시한폭탄이다 요나단 2009.08.31 49845
14Simple view비의 고독 요나단 2009.08.26 10648
13Simple view집게벌레 요나단 2009.08.24 10478
12Simple view믿을 만한 놈 요나단 2009.08.10 10881
11Simple view주말부부 요나단 2009.08.07 9786
10Simple view헤이리 마을에서 요나단 2009.08.06 9102
9Simple view가시나무 요나단 2009.08.05 3225
8Simple view네가 봄이다 요나단 2009.07.30 3405
7Simple view새해에는 2008 요나단 2009.07.29 3335
6Simple view겨울꽃 요나단 2009.07.29 3558
5Simple view새해에는-2009 요나단 2009.07.29 7060
4Simple view햇살 요나단 2009.07.29 8265
3Simple view누룽지 요나단 2009.07.29 8785
2현재 읽고 있는 글입니다.요양원에서 1 요나단 2009.07.29 9288
1Simple view타향의 거리 1 요나단 2009.07.28 8803
체크된 항목 한꺼번에 삭제/복사/이동 하기
체크된 항목 삭제 체크된 항목 삭제
체크된 항목 이동 체크된 항목 이동
체크된 항목 복사 체크된 항목 복사
현재페이지가 첫페이지 입니다. 현재페이지가 마지막페이지 입니다.
이전 1 다음
글남기기 새로고침
이름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제목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내용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 메인화면으로 돌아가기